본문 바로가기
오늘도 감사한 하루/흙냄새 꽃냄새 이야기마당

영산홍(연산홍) 심기 - 계절별 나무 관리법과 흙 소개

by Happy Plus-ing 2021. 5. 17.
728x90

영산홍(연산홍) 심기 - 계절별 나무 관리법과 흙 소개


정원수 관상수 중 빠지지 않는 영산홍을 빨강색(베니) 분홍색(자산홍) 10주를 구매했습니다. 개화시기가 4월에서 5월이니 3월 이전에는 심었어야 했는데 이미 꽃이 다 피고 진 상태로 배송받았으나 어쩔 도리 없고 일단 튼튼하고 건강하게 잘 키워 볼 생각입니다.

잡초를 뽑다보니 심지도 않은 토마토가 6주, 참외가 2주나 됩니다. 따로 심을 겁니다.


5월 15일 현재, 며칠 전에 분명이 칸나 10뿌리 중 8뿌리가 나오기 시작했는데 하룻밤 자고 나면 한 뿌리씩 사라져 오늘 아침에 보니 5개 남았습니다. 열심히 심는 사람 따로 쏙 빼가는 사람 따로 기가차서~~~ 접시꽃 씨를 뿌려놓은지 꽤 지났는데 싹이 올라 올 기미가 보이지 않아 포기하고 그 자리에 영산홍을 심는 날입니다.



꽃잔디가 열심히 성업중입니다. 그런데 송엽국이 더 빨리 번식하고 있네요.

 


어릴 때 골목에 동무들과 여럿 모여 땅 따먹기 하던 때가 생각납니다.
파릇파릇 똘똘했던 친구들 다 잘있느뇨?
뜬금없이 동무들 생각이 나는 봄날입니다.

 

 

 


조경수를 심을 때 뿌리 활착을 돕기 위해 도움을 준다는[생명정] 부엽토 한 포와 나무 영양제(유박)도 같이 샀습니다. 지난번 퇴비를 샀을 때처럼 시커멓고 축축하고 끈적거리는 느낌의 흙. 배송비까지 1만5천원 들었습니다.

생명정, 생명토라고도 하는 부엽토인데 관상수, 침엽수, 활엽수 등 나무 이식이나 식재에 사용되는 흙입니다. 친환경 무공해 청정 비료로 지력 증진 효과가 커서 뿌리에 활력을 주고 생장 효과가 탁월하다고 하네요. 하절기에 식재나 이식을 하여도 정상적으로 활착하고 생장한다고 하니까 실패하지 않으리라 믿습니다. 유기질 함량이 50%이고 NPK성분들이 장기간에 걸친 완효성(천천히 효과가 나타나는?)성분이 식물에 흡수됩니다.
화원에서는 생명정 : 마사토를 7 : 3으로 이용하라고 했고 비닐 포대에는 생명정 1: 밭흙 4라고 적혀 있어서 잠시 고민하다가 화분에 한 포기 심을 때는 화원에서 시키는 대로 생명정에 마사토를 30% 섞어서 심었고 새로 만든 화단에는 흙이 척박하니 생명정을 막 들이붓다시피 해서 심었습니다.

 



영산홍(연산홍) 빨간색(베니), 하양(백철), 분홍 자주색(자산홍)

영산홍은 진달래목 진달래과의 상록 관엽이므로 화단 정원수로 인기가 있고 무엇보다 겨울에도 잎이 떨어지지 않고 푸릇푸릇 사철나무같이 견디는 월동나무니까 겨울에 덜 삭막할 거라 기대합니다.

파란색은 자산홍 빨강끈은 영산홍 베니



영산홍 진달래, 철쭉의 차이점은 이웃님의 블로그에서 보고 발췌했습니다.

 

중국 연변에서 2000년도에 찍은 사진을 우연히 찾아서 올려봅니다.


앙상한 가지에 꽃부터 피면 진달래, 잎과 꽃이 거의 동시에 피면 철쭉영산홍이라고 합니다.
기존의 묵은 잎에서 꽃이 피면 영산홍이고 새 잎이 먼저 나오고 꽃이 피면 철쭉이라고 하네요.
철쭉은 꽃이 크고 꽃잎에 점박이가 아주 진하게 많다고 하니 꽃잎을 보면 알 수 있겠어요.
특히 영산홍은 겨울에도 잎이 떨어지지 않는다고 하니 저 같은 초보 정원수에 적합하지 않을까 싶어요.

 

https://forlater.tistory.com

 

 

https://blog.naver.com/lek3130/ 유치원 숙제

 


찹쌀가루 반죽에 진달래꽃으로 장식해 둥글게 지져 먹으며 이것을 ‘화전(花煎)’이라고 불렀습니다.
철쭉에 비해 꽃이 먼저 피는 진달래는 색도 곱지만 독성이 없어 예로부터 떡과 차로 즐겼는데요. 영산홍과 철쭉으로 화전을 만들었다는 말을 못 들었으니 아무 꽃잎이나 따서 입에 넣지 마시길...


 

 

 


1미터 넓이 땅에 10주 심는 방법


20센티미터 간격으로 지그재그로 심으면 풍성하게 보인다고 하길래 지그재그로 분홍색과 빨간색을 어긋나게 심었습니다. 교회 외벽에 4주, 지난번 미니화단에 접시꽃 자리 파내고 5주 쪼로미 심고 화분에 1주 심었어요.





 



모두 화단에 심으려다가 가장 튼실한 분홍색 자산홍 한 그루는 교회 복도에서 겨울에 보려고 깊고 큰 화분에 따로 심었습니다. 생명정에다 밭흙을 퍼담고 마사토를 30% 섞어 심은 후 물을 충분히 흘러내리도록 부었어요. 어김없이 그다음 날부터 내리 이틀 동안 비가 내리네요. 제가 흙을 만지고 분갈이하고 나면 꼭 비가 온다니까요.

 

접시꽃 심긴 자리를 파보니 속에서 꼬물이들이 올라오고 있어서 화분으로 옮겨줬어요. 미안^^

 

 

화단안쪽

 

 

담 모퉁이 척박한 곳을 개간하는 심정으로다가......

 


이 자리는 예전부터 버려진 공간이라 흙이 너무나 척박해서 삽질도 안 될 정도였고 파도 파도 개미 한 마리도 없는 사막 같은 땅이어서 늦은 저녁에 물을 몇 동이를 부어놓고 아침에 부엽토 생명정을 들이부어 땅을 정비해서 영산홍을 심었습니다. 오며 가며 동네 주민들의 시선을 끌어주기를 기대하면서.....


 


두 달 지난 모습입니다.

 

척박한 교회 모퉁이에 생명정 붓고 섞어서 심었는데 잘 안착했습니다.

 


아래는 화분에 심겨진 아이 모습입니다.
제일 건강한 아이로 심었고 겨울에 복도나 계단에 들여놓고 보려구요. 그런데 확실히 땅심이 세긴 쎄요.
화단 땅에 심은 아이는 척박한 곳이었어도 이렇게 쌩쌩하게 견디고 살아줬는데 화분에서는 자꾸 잎이 노랗게 되니 유박때문인가 싶기도한데 더 지켜봐야겠어요.

 

 




 

계절별 나무 관리법

4계절 나무 관리는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을까요?

물 주기

* 묘목 식재 후 잎이 나오기 전까지 토질, 기후 외부 환경에 따라 차이가 있지만 2~3일 간격으로 물을 충분히 주는 것이 좋습니다.
* 땅이 딱딱하게 굳어 있는 경우 나무 가장자리로 물이 고일 수 있게 물집을 만들어줍니다.
* 물을 자주 주지 못할 경우에는 물주머니 또는 토양 보습제(테라 코템)를 이용하시고, 짚이나 낙엽 등으로 멀칭을 해주면 좋습니다. https://www.terracottem.co.kr


제초작업 및 비료주기

* 5월~7월에 한 달에 한 번씩 거름을 살포하되 소량으로 주는 것이 나무에게 좋습니다.
* 6월~7월에 제초 작업하여 나무가 자라는데 지장이 없이 해주어야 합니다.


* 3~5월에 최대한 빨리 식재해야 나무 활착 및 생장 발육에 좋고 잘 자랍니다.
* 식재 시 거름을 넣지 않는 것이 활착력에 도움이 되고, 물을 충분히 주고 식재하는 것이 좋습니다.
* 5월은 제초작업 및 병충해 방제를 해야 할 시기이며 여름 삽목을 하는 기간입니다.
* 5월에는 진딧물이 많이 생기며 방제 시 살충제나 살균제 응애 약 진딧물 약을 같이 살포하는 것이 좋습니다.
* 6월에는 삽목시 활착이 좋으나 되도록이면 여름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여름

- 작물들의 최적 온도는 20~25도가 좋으며 수분 보충이 작물을 자라게 하는 최적 조건입니다.
- 7월에는 장마기간으로 비가 많이 내리므로 나무 생육에 있어 배수가 잘 되지 않아 뿌리가 썩는 현상으로 성장이 더디어 겨울철 동해 우려가 많습니다. 그러므로 배수로를 다시 한번 정리해야 합니다.
- 8월에는 나무 너비가 자라는 시기로 굵기가 굵어집니다. 이때 복합 비료 소량을 살포하면 나무가 굵어지는데 도움이 되며, 세력이 좋은 나무는 비료를 주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 여름 더위나 햇볕을 싫어하는 수종은 그늘막으로 막아주면 좋습니다.

 

가을

- 가을에는 추비 주는 시기로는 가장 좋은 조건을 가지고 있습니다.
- 유실수는 도장지를 잘라 버리는 것이 후년 농사에 도움이 됩니다.
- 과실수는 열매 수확 후 내년 농사를 위해 병충해 방제 소독하면 좋습니다.
- 10월은 나뭇잎 단풍이 들며 겨울을 기다리는 준비시기이니 만큼, 유실수의 경우 도장지 전지를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 11월은 서리가 내리기 시작하며 낙엽이 지는 시기로서, 추위에 강한 수종들은 낙엽이 진 후 옮겨심기가 가능한 시기입니다.
- 유실수나 분으로 되어 있는 나무는 가을 식재가 좋으며 식재 시 거름은 넣지 않고 식재하는 것이 나무 활착에 도움이 되며 월동이 잘 될 수 있도록 늦비료는 주지 않도록 합니다.

겨울 월동준비

- 일반적으로 가지치기는 11월~12월에 가지치기를 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 토양에 영양분으로 거름 작업을 하여 다음 해를 준비하는 것이 좋습니다.
- 하우스 재배 시에는 오후 1~2시에 물을 충분히 주어 봄철 생장 및 동해피해나 가뭄으로부터 고사를 막을 수 있습니다.
- 식물들도 겨울에는 잠을 자는 시기이므로 동해를 입지 않도록 보온재로 덮어주거나 지푸라기 등으로 돌돌 말아주듯 나무 겉을 따뜻하게 감싸주면 좋습니다.





대구나무 /달성군 다사읍 부곡리



728x90

댓글0